오산대학교, LINC+사회맞춤형학과 중점형 사업 스마트강의실 오픈식

이숙영 기자 | 입력 : 2017/12/24 [21:38]
▲  오산대학교, LINC+사회맞춤형학과 중점형 사업 스마트강의실 오픈식   ©오산시민신문

 

오산대학교(총장 정영선)가 지난 19일 오후 3시에 종합정보관에서 사회맞춤형 산학협력선도전문대학(LINC+) 육성사업비로 구축한 첨단 스마트강의실, 커뮤니티홈 오픈식 및 2017년  사회맞춤형학과 중점형 캡스톤디자인 협약반별 시상식을 실시하였다.

 

첨단 스마트강의실에서는 사회맞춤형 협약반 학생들의 수업이 진행되고, 커뮤니티홈은 참여학생, 참여교원(산업체 & 교수) 및 대학 간의 오프라인 형태의 소규모 회의 및 세미나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또한 멘토멘티, 진로, 경력개발 및 취업지도 상담이 상시적으로 편안한 분위기에서 이루어질 수 있도록 북카페(Book-Cafe) 형태의 쉼터공간이 구축되었다.

 

오픈식에 이어 2017년 사회맞춤형학과 중점형 캡스톤디자인 협약반별 시상식을 스마트강의실에서 실시하여 최우수상 1팀 500,000원, 우수상 1팀 300,000원. 장려상 1팀 200,000원의 상장과 상금이 지급되었다.

 

협약반별 최우수상을 수상한 팀은 아모레퍼시픽반(팀명: Primepick팀), 자동차부품테크반(팀명: 아이원트팀), 스마트생산자동화반(팀명: 모터회전제어기팀), 반도체장비반(팀명: 육식팀), 성수동수제화반(팀명: 혜성특급팀), HRM전문세프반(팀명: 돈쓰는파티팀)이 최우수상의 영예를 차지하였다.

 

또한 HRM전문세프반에서 전국대회인 2017 Korea 월드푸드 챔피언십대회에서 대상인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을 수상한 전수호 학생 외 7명의 학생들에 대한 시상식도 있었다.

 

이날 오산대학교 정영선 총장은 시상식 축사에서 ”첨단 스마트 강의실 오픈으로 본교 재학생들이 좀 더 나은 환경에서 교육을 받을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매년 첨단 스마트 강의실을 추가 구축할 것이며, 사회맞춤형학과 중점형 캡스톤디자인 전시회를 보면서 학생들의 뛰어난 창작활동에 LINC+ 육성사업을 통하여 배출된 오산대학교 학생들이 사회에서 필요로 하는 인재로 거듭날 수 있다는 믿음이 생겨 사회맞춤형학과 중점형 사업을 점차 확대시켜 나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숙영 기자 lsy@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오산대학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양창규의 연필線 47]대통령공약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