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민원실에 수어통역 도우미 배치

이숙영 기자 | 입력 : 2018/02/05 [13:02]

▲ 오산시청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농아인의 원활한 의사소통을 지원하고 양질의 사회적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민원여권과에 수어통역 도우미를 배치한다고 밝혔다.

 

수어통역 도우미는 2월부터 12월까지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 4시간 민원실에서 근무하며 의사소통에 지장이 있는 농아인의 의사소통을 지원하게 된다.

 

오산시는 그동안 여러 가지 불편한 이유로 민원실 방문을 꺼렸던 농아인들의 민원실 방문이 증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장애인들은 주변사람들의 도움이 없으면 민원상담 자체가 어려운 경우가 많다.”며 "민원실을 찾는 사회적 약자의 민원상담에 불편함이 없도록 다양한 정책을 마련하여 시민 모두가 만족하고 감동하는 최상의 민원행정 서비스를 제공 하겠다."고 말했다.

이숙영 기자 lsy@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오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양창규의 연필線 45] 한스푼씩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