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 재난안전종합체험관 본격 착수

2020년 준공 목표, 오산시민에게 다양한 혜택 제공 예정

이형진 기자 | 입력 : 2018/03/12 [09:09]

▲   오산 재난안전종합체험관 조감도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 내삼미공 공유지 내 건립 예정인 재난안전종합체험관이 건축설계 및 전시‧체험물 분야가 공모 절차에 이어 본 사업이 본격 착수되었다.


시에 건립 예정인 재난안전종합체험관은 부지 16,500㎡, 연면적 7,324㎡(지상2층/지하1층) 규모로서, 총 11개 체험존으로 구성하여 안전교육과 재미를 모두 충족할 수 있도록 조성될 예정이며, 지상1층을 공원화하여 시민들이 편하게 즐길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 많은 사람들이 즐겨 찾는 곳으로 만든다는 계획이다.


시는 그간 재난안전종합체험관이 오산에 입지함으로서 오산시민에게 더 많은 혜택이 갈 수 있도록 경기도에 다양한 지역 수혜 혜택 방안을 건의해왔다.


재난안전종합체험관의 이용과 관련해 오산시민의 무료 사용, 오산시 시조인 까마귀‘까산이’브랜드 활용, 시설의 재방문율을 높이기 위한 4D 및 VR 최첨단 디지털 시스템 구축, 지역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기여 등을 경기도에서 적극 수용하여 실현 가능하도록 하고 경기도와 오산시 간 TF팀 공동운영을 통한 소통 채널을 만들어 협력 운영할 것을 합의 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재난안전종합체험관 건립에 공동협력 투자가 되는 만큼 오산시민에게 더 많은 혜택이 갈 수 있도록 노력해 왔고, 오늘 경기도지사를 만나 그 성과를 이루었으며, 우리가 만들 재난안전종합체험관은 기존 안전체험관과 달리 일상생활 안전사고에 대비할 수 있는 생활안전관과 놀이안전관을 강화해 복합안전체험관을 구축하여 한번 오면 또 오고 싶도록 안전교육과 재미를 모두 충족할 방침이다.”라고 말했다.

이형진 기자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오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