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동부署, 협력치안으로 하굣길 여학생 안전 지킨다.

야간 자율학습 이후 홀로 귀가하는 여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18/04/05 [12:52]

 

▲     © 오산시민신문



화성동부경찰서(경찰서장 이연태)는 야간 자율학습 이후 홀로 귀가하는 여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오산시와 자율방범대 등 협력단체 10곳과 함께 안전한 하굣길 만들기에 나서 학부모들의 관심과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 3월 26일 부터 고등학교 야간자율학습이 끝나는 시간대(21:30~22:30경) 학교 주변 공원 등 청소년 비행 우려지역에 대한 경찰·협력단체 합동순찰 및 여학생 안심동행 서비스를 연중 실시하여 학생들의 불안감 해소와 안전한 통학로 조성에 주력하고 있다.
 

또한 탄력순찰을 통한 여학생 대상 설문조사 결과 “하굣길이 많이 어두워 불안하다”는 다수 의견에 따라 가로등 및 보안등을 추가 설치(수리) 하는 등 학교 주변 환경개선으로 체감안전도 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오산고 학부모 정○○(45세,여)는 “야간자율학습이 끝나고 혼자 귀가하는 딸아이가 항상 걱정되었는데 경찰관과 봉사자들이 하굣길을 지켜준다니 안심이 된다.”고 말했다.
 

이연태 서장은 “지자체 및 협력단체 등과 지속적으로 협업하여 학생과 주민의 안전을 위한 범죄예방활동 및 주민으로부터 공감 받는 치안서비스 제공에 노력하겠다.”고 하였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화성동부署, 협력치안으로 하굣길 여학생 안전 지킨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양창규의 연필線 47]대통령공약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