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에너지 수송관 점검 실시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18/12/31 [11:07]

▲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지난 29일 최근 발생한 백석역 열수송배관 사고와 관련하여 관내 에너지 수송관(열수송배관, 도시가스공급관)에 대해 특별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현재 집단에너지 공급시설은 운암지구, 세교 1·2지구, 원동 지구 등에 지역난방용 온수, 누읍동 공업지역에 증기를 공급하고 있으며, 수송관 길이는 총 104km가 매설되어 있다.

 

이번 특별점검은 집단에너지 공급사업자인 DS파워(주)가 이달 15일부터 20일까지 6일 동안 매설한지 20년이 경과한 장기사용 배관을 열화상카메라로 전수조사한 결과 표면온도가 상대적으로 높은 2개소를 굴착해서 진행했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굴착확인결과 배관 및 보온재는 양호한 상태이며, 특별한 이상은 없는 것으로 판단되고 앞으로도 집단에너지 공급자와 특별점검, 일상점검, 맨홀내부 시설물 점검 및 양수작업을 통한 맨홀점검 등 철저한 안전관리를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오산시는 이달 20일부터 24일까지 5일에 걸쳐 열수송 배관시설 및 도시가스 배관시설에 대한 안전관리실태 점검을 통해 열수송관 파열 등 만약의 사태를 대비하여 신속한 조치를 취하기 위해 비상연락망을 구축하는 등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