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의회, 음식물자원시설관련 벤치마킹

“현장에 답이 있다! 현장중심의 의정활동...”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19/01/08 [17:11]

▲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의회(장인수 의장)는 지난 8일 오산시 환경자원시설인 음식물자원화시설의 효율적인 시설운영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하남유니온파크와 도봉구음식물중간처리장을 벤치마킹했다고  밝혔다.

 

이날 의원들은 소각시설·음식물 자원화시설·재활용 선별시설·하수처리시설 등의 시설 견학을 통해 오산시의 실정에 맞는 환경문제의 심각성 등 다양한 의견과 아이디어를 논의 했다.

 

장의장은 “이제 환경문제는 전 세계적으로 가장 중요한 문제가 되었으며, 막상 환경문제의 심각성과 필요성을 모두 인식하면서도 그것을 실천하고 생활화하는 것에는 소홀히 하는 경향이 있으며, 환경문제는 일상생활을 통해서 아주 작은 것부터 실천할 때 해결을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또한 “이번 벤치마킹을 통하여 오산시도 환경의 심각성을 알고 음식물자원화시설부터 방안을 모색하고 이를 시정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라며 “지역발전을 위해 발로 뛰는 현장 중심의 의정활동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벤치마킹에는 장인수 의장, 김영희·이상복·성길용·이성혁·한은경 의원을 비롯해 나승길 환경사업소장, 심흥선 환경과장, 문평규 환경시설팀장 등 시 관계자가 함께했으며, 이는 오산시 음식물자원화시설의 효율적인 시설운영 등 전반적인 운영상황을 벤치마킹 했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