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보건소, 결핵예방주간 운영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19/03/25 [13:32]

▲  오산시 보건소 전경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보건소(소장 빙성남)는 3월 24일‘제9회 결핵예방의 날’을 맞이하여 결핵 조기퇴치를 위한 지역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해 29일까지 결핵예방주간을 운영키로 했다.

 

결핵예방주간동안 시민들의 결핵에 대한 인식개선 및 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결핵예방을 위한 기침예절과 결핵검진 홍보, 리플릿 등 홍보물품을 배부키로 했다.

 

또한 오산시보건소에서는 결핵검진을 희망하는 모든 시민에게 무료로 검진을 실시하고 있으며, 결핵 및 잠복결핵에 대한 상담 및 교육이 가능하다.

 

우리나라 제3군 법정감염병인 결핵은 결핵 환자의 침과 비말핵에 의해 감염되며, 타인에게 전염시킬 위험성이 커 각별히 주의를 요하는 호흡기 질환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2주 이상 지속되는 기침, 가래, 객혈, 호흡곤란, 흉통 등의 호흡기 이상 증상이 있는 경우 결핵을 의심하고 반드시 결핵검사를 받아야한다.”고 강조했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오산시보건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