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2019년 제 1차 오산학생토론리그 개막전 성료

- 실전 경험으로 느껴보는‘토론의 세계’-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19/05/20 [16:41]

▲ 오산시 초,중,고 학생을 대상으로 2019년 오산학색 토론리그 개막전을 마쳤다.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5월 18일 오산중학교에서 관내 초·중·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2019년 오산학생 토론리그 개막전을 성황리에 마쳤다.

 

2019년 상반기의 제1차 리그전은 초·중·고 33개교 68팀 204명이 참가하였으며, 각각의 주제에 대하여 찬성·반대 각각의 입장에서 논거를 개진하며 현대사회가 당면한 여러 가지 문화 현상과 도전과제들에 대하여 탐구하는 시간을 가졌다.

 

초등부 ‘배달 음식 문화의 확산을 반대한다.’, 중등부‘작문 AI기술 및 제품의 개발을 금지한다.’, 고등부 ‘기본적 의식주 필요를 충족한 모든 사람들이 자신의 재산을 빈곤문제 해결을 위해 기부해야 할 도덕적 의무가 있다’는 주제를 가지고 흥미 있는 설전을 펼쳤다.

 

2012년도부터 시작한 오산학생 토론리그는 교육도시 오산의 대표 교육 프로젝트인 『토론문화 활성화』사업의 일환으로 토의·토론 수업을 기초로 주제 분석, 4단 논법을 활용한 논리력과 사고력을 증진하는 경기이다. 리그경기는 토론을 접하는 친구들에게 ‘실전경험’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2019년 오산학생 토론리그(1차전)을 진행한 시 관계자는 “해가 거듭될수록 깊이 있는 주제로 토론경기가 진행된다.”며 “학생들이 재미있고 한껏 성장할 수 있는 토론교육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다가오는 8월 6일부터 9일까지 진행 될 제5회 오산시 전국학생 토론대회에서 우리 학생들의 활약이 기대된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