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을 지키는 시민의 눈”통합운영센터 상황실 요원 2명‘우리동네 시민경찰’선정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19/06/07 [09:49]

▲     © 오산시민신문

 

오산경찰서(서장 박창호)는 ’19. 6. 4. 차량털이 절도 피의자 검거에 기여한 오산시 스마트시티 통합운영센터(이하 센터) 상황실 요원 2명에게 표창장과 신고포상금을 전달하고, ‘우리동네 시민경찰’로 선정했다.


‘우리동네 시민경찰’은 공동체 치안의 중요성과 실천사례를 알려 시민 참여를 확대하고 범죄 대처에 대한 자신감을 높여 체감 안전도를 향상시키려는 경기남부 경찰청의 정책이다.


선정된 이들은 센터 상황실에서 근무하며 24시간 CCTV 모니터링을 통해 시민안전에 기여하고 있으며, 특히 모니터링 중 주차된 차량의 문을 열고 들어가 재물을 훔치는 피의자를 발견하여 경찰에 신고하고 범인의 도주 경로를 전파하여 현장에서 절도범을 검거하는데 큰 도움을 주었다.


이날, 오산경찰서장은 센터에 직접 방문하여 상황실 요원들을 일일이 격려하며, “쉽지 않은 근무임에도 묵묵히 최선을 다해주셔서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안전한 오산을 위한 눈이 되어 달라”며 감사의 뜻을 전하였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오산경찰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