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세교1지구 「장미뜨레」장미마을 조성

약1,600평에 26종의 사계 장미 약 22,000본 5월부터 10월까지 피고지고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19/06/19 [11:14]

▲ 오산시 세교 고인돌 공원에 장미마을 조성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 세교1지구 고인돌역사공원 『장미뜨레』에 형형색색의 아름다운 장미꽃이 뿜어내는 향긋한 꽃내음과 화려하고 우아한 자태로 오산 시민들의 오감을 사로잡고 있다.

 

오산시를 대표하는 고인돌역사공원 기존 호박터널 주변으로 데임드꼬르, 벨베데레, 로즈어드샤틀렛 등 26종의 사계장미를 5,300㎡(약1,600평)에 약22,000본을 식재하여 오산시 최초 『장미뜨레』장미마을을 조성했다고 밝혔다.

 

‘장미뜨레’란 집 안의 앞뒤나 좌우로 가까이 딸려 있는 빈터, 화초나 나무를 가꾸기도 하는 장소인‘뜰’이라는 말에서 이름 붙인 것이다.

 

고인돌역사공원 장미뜨레는 장미의 꽃과 잎 모양을 형상화한 프랑스 평면기하학식 형태로 중앙에는 로즈월과 원형분수를 설치하고 산책로 구간에는 장미터널과 가제보 등을 설치하여 오산 시민들이 편안하게 다채로운 장미를 즐길 수 있도록 배려하였다.

 

▲ 고인돌공원의 장미뜨레 전체 전경    © 오산시민신문

 

비록 꽃이 만개하지는 않았지만 우려와는 달리 『장미뜨레』 곳곳에서 화려한 꽃망울을 터트린 장미와 함께 사진을 찍으며 즐기는 시민들의 발걸음은 끊이지 않고 있다. 이번에 식재된 사계장미는 한 번 피고 지는 것이 아니라 5월부터 10월까지 피고 지고를 반복하여 가을까지 아름다움을 뽐낼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단계적으로 장미터널 추가 설치를 통하여 오산시민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며, ‘세교1지구 장미뜨레’를 오산시 랜드마크로 만들 계획이라고 밝혔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