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제23회 노인의 날을 맞이하여 유공자 시상식 개최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19/10/11 [16:10]

▲ 오산시는 제23회 노인의 날 유공차 시상식을 가졌다.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10월 10일 오산시청 물향기실에서 유공자와 가족,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3회 노인의 날을 맞이하여 유공자에게 표창장 수여식을 가졌다.

 

이번 수상식에서는 나라발전과 사회의 중추적 역할을 다해 오신 어르신들의 노고에 감사드리는 사회적 분위기 조성과 노인복지에 기여하신 분들에 대한 포상으로써 경로효친 사상을 고취하기 위하여 개최된 것으로 이날 보건복지부 장관상 조한석 오산노인종합복지관장을 비롯하여 총 25명(개인 23, 기관‧단체 2) 모범 어르신과 노인복지에 기여하신 분들에게 표창장이 수여되었다.

 

노인의 날은 세계 여러 나라에서 평균 수명 증가로 인한 고령화 문제가 대두되면서 노인들의 사회 참여 기회를 확대하고, 노인들의 복지를 향상하기 위한 계기로 삼기 위해 제정되었다.

 

우리나라에서는 1997년 전통 미풍양속인 경로효친 의식을 높이고, 노인문제에 대한 국가적 대책을 마련하며 범국민적 관심을 갖기 위하여 10월 2일을 '노인의 날' 법정 기념일로 제정하고, 같은 해 제1회 노인의 날 기념식을 가졌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사회봉사활동에 헌신적인 노력을 기울여 사회에 모범이 되는 모범노인과 노인복지증진에 크게 기여한 노인복지 기여자에게 포상‧격려를 전달하며 “일하는 100세 시대를 맞이하여 당당한 노후를 위한 일자리를 2022년까지 2,000개 제공함으로써 일자리 마련이라는 최고의 복지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