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소방서 신청사 이전․개청

근무환경 개선 및 오산시 북부지역 출동시간 단축 기대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19/12/19 [16:30]

 

▲ 오산소방서 신청사 개청식 모습.    © 오산시민신문

 

오산소방서(서장 이종충)는 19일 오전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청사 개청식을 가졌다. 

 

이날 개청식에는 안민석 국회의원, 박근철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장, 곽상욱 오산시장, 장인수 오산시의장, 조재훈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장, 송영만 경기도의원 등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다.

 

오산소방서는 지난 1991년부터 오산시 청학동에 위치한 청사를 사용하며 신시가지 개발에 따른 소방수요 증가에도 불구하고 청사 노후, 사무공간 및 주차공간 협소 등으로 어려움을 겪어왔는데,  이번 세교 신청사 이전․개청으로 이러한 불편함을 해소함과 동시에 오산시 남쪽에 위치한 청사가 오산시 중앙에 위치함에 따라 오산시 북부지역의 출동시간 단축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오산소방서 신청사는 오산시 문헌공로 30(내삼미동 880번지)에 위치하고 있으며 부지 7,275.9㎡(2,200평), 연면적 4,993㎡(1,510평)에 지상 3층 지하 1층으로 건립되었고, 수려한 청사외관과 오산시 문헌근린공원과 인접하여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새로운 세교청사에는 남부권역 지정 호흡보호 정비실이 갖춰졌으며, 현장대응능력 강화를 위해 12m 높이의 훈련탑이 설치되어 있다. 그 외에도 최신식 감염관리실, 친환경 태양광 설치, 힐링·소통 휴게 공간 등 직원들의 복지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했다.

 

이종충 오산소방서장은 기념사를 통해 “소방서가 개청하기까지 도움을 주신 관계자분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이번 오산소방서 신청사 개청을 통해 자부심과 긍지를 갖고 시민의 든든한 안전지킴이이자 수호천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