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대규모 자격시험장 ‘신종 코로나’ 확산차단 검역 실시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20/02/10 [10:00]

▲ 오산시청 전경모습.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8일 관내 4개 중·고등학교에서 실시되는 제46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 및 제18회 사회복지사 1급 자격시험 응시자를 대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한 검역을 실시한다.

 

오산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을 위한 선제 조치로 공무원 58명을 긴급 편성해 자격 시험장에 배치, 응시자 체온 측정, 손 소독, 감염예방 홍보 등을 실시한다.

 

오산시는 전 응시자를 대상으로 시험장 입실 전 마스크를 배부하고 발열체크를 실시해 응시자와 지역주민들의 불안감 해소에 나선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을 위해 전방위적인 노력을 강구할 것.”을 당부하면서 “지역사회에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오산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사회복지사, 예방조치, 검역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