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마동행정복지센터, “찾아가는 보건·복지 서비스 강화”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20/02/11 [11:47]

▲ 세마동행정복지센터 전경모습.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 세마동행정복지센터(동장 김강경)는 기존의 복지서비스에 건강관리 부분을 강화한 ‘찾아가는 보건·복지 서비스’를 추진하고 있다.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구축 일환으로 동행정복지센터에 간호직·사회복지직 담당 공무원이 배치됨에 따라 ‘찾아오는 복지’에서 ‘찾아가는 보건·복지’로 복지환경이 변화된 것이다.

 

간호직·사회복지직 공무원이 함께 노인 등 취약계층 가정에 방문해 건강을 체크하고 복지상담을 실시해 의료서비스, 통합사례 관리, 각종 자원연계 등 통합 보건·복지 서비스를 제공한다.

 

세마동은 공적급여 대상자뿐만 아니라 생애전환기 가구, 위기가구, 돌봄 필요가구 등으로 대상 범위를 확대해 복지사각지대를 선제적으로 발굴할 예정이다.

 

김강경 세마동장은 “복지 대상자 확대, 위기가구 발굴 등 통합적 보건·복지서비스를 내실화해 지역 주민의 복지 체감도가 향상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