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은오산병원, 코로나19 국민안심병원 지정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20/03/06 [14:22]

 조은오산병원이 보건복지부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되었다  © 오산시민신문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정세균 국무총리, 1차장 겸 중앙사고수습본부장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는 국민이 코로나19 걱정 없이 진료 가능한 「국민안심병원」 신청을 받아, 3월 6일(수)기준 총 290개 의료기관을 지정했다고 밝혔다.

 

오산에서는 대표종합병원인 조은오산병원은 "코로나19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되었다

 

「국민안심병원」이란 감염을 걱정하는 일반 국민을 위한 병원이다.  국민안심병원은 병원 내 감염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해 비호흡기질환과 분리된 호흡기질환 전용 진료구역(외래·입원)을 운영한다.

 

이번에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된 조은오산병원은 호흡기 환자와 비호흡기 환자를 분리 진료하며 호흡기 전용 외래구역을 운영하게 된다.

 

6일 국민안심병원 지정으로 오산에는 조은오산병원, 오산한국병원  2곳이 지정 운영되고 있다.

 

국민안심병원을 이용하려는 경우에는 보건복지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ncov.mohw.go.kr), 건강보험심사평가원(www.hira.or.kr) 또는 대한병원협회(www.kha.or.kr) 누리집 등을 통해 해당 의료기관 명단을 확인할 수 있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