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코로나19 극복 ‘오색전’ 200억 확대 발행

지역화폐 ‘오색전’10% 추가지급 7월까지 연장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20/03/26 [12:08]

 오색전 홍보자료.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코로나19 사태로 위축된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오색전’발행규모를 당초 120억에서 200억으로 상향 발행한다고 밝혔다.

 

오산시는 이를 위해 앞서 1월 설 명절 한 달 동안 진행 예정이던 ‘오색전’ 10% 추가지급 혜택 행사를 7월 까지 연장하고, 최대 25만원의 혜택을 받을 수 있는 ‘4월의 특별한 경품행사’를 진행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총력대응에 나섰다.

 

4월 한 달간 신규로‘오색전’지역화폐에 가입하고 5만원 이상 충전하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지역화폐 5만원을 지급하고, 기존 가입한 시민들도 10만 원 이상 사용하면 추첨을 통해 지역화폐 5만원을 지급한다.

 

또한, 이 기간 중 최고 충전고객을 선정해 지역화폐 5만 원, 최고 사용고객을 선정해 지역화폐 10만 원을 지급한다.

 

곽상욱 시장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 내 소비를 촉진하고 소상공인 및 영세업자에게 활력을 불어 넣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앞으로도 더 다양한 정책을 발굴하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산 지역화폐 ‘오색전’은 경기지역화폐 앱 또는 오산 지역 내 NH농협은행, 지역농협, 새마을금고, 새오산신협 등 21개소에서 발급 받을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www.osan.go.kr/money) 및 지역경제과(031-8036-8949)로 문의하면 된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