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능식 오산시부시장 미니어처 전시관 등 공사현장 찾아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20/07/17 [12:39]

 

  김능식 오산부시장이 내삼미동 공사현장을 점검하고있다. © 오산시민신문

 

김능식 오산시 부시장은 지난 16일 내삼미동 공유지 공사현장을 방문해 공사 진행사항 등을 점검했다.

 

오산시는 약 13만㎡의 내삼미동 공유지를 시의 문화·관광 거점으로 조성하기 위해  ‘아스달연대기’와 ‘더 킹 : 영원의 군주’ 드라마세트장을 조성해 운영하고 있고, 2021년 준공을 목표로 ‘미니어처전시관’, ‘재난안전종합체험관 공사’를 진행 중이다.
 
이날 김능식 부시장은 현장에서 ‘내삼미동 공유지 활용계획 및 미니어처전시관·재난안전종합체험관 공사현황’에 대한 개요와 진행현황 등을 보고 받았다.

 

김 부시장은 “혹서기와 우기에 철저히 대비해 공사가 무리 없이 잘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