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어린이보호구역 보행안전 확보방안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20/09/04 [14:03]

 

오산시청 전경모습.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4일(금) 시청 상황실에서 ‘오산시 어린이보호구역 보행안전 확보방안 연구’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연구용역은 경기도의 2020년 「시․군 정책연구 지원」 대상에 선정되어 진행된 것으로, 최종보고회에는 오산시, 경기도, 오산경찰서, 경기연구원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최근 ‘민식이법’(개정 특정범죄 가처벌 등에 관한 법률) 개정으로 스쿨존 내 아동 보행 안전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진행된 이번 연구용역은 어린이 보행 안전 확보를 위한 ‘안전성⋅쾌적성⋅자율성⋅지속가능성’의 4대 원칙을 제시하고, 생활 권역별로 관내 4개 학교(오산고현초, 성호초, 화성초, 세미초)에 대한 구체적인 시설 개선안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어린이보호구역 보행안전 확보를 위해 스마트 어린이 교통 안전 시스템 도입을 이미 검토 중에 있다.”고 언급하며 “이번 연구 결과로 제시된 개선안에 대해서도 내년도 예산 확보 후 시설 개선에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