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송영만 의원, 물 산업에 대한 정책적 관심 촉구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20/11/18 [15:40]

 

 송영만 경기도의원.   © 오산시민신문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송영만(더불어민주당, 오산1) 의원은 17일 경기도 수자원본부 소관 행정사무감사에서 물 산업에 대한 경기도의 정책적 관심이 부족한 것에 대해 질타했다.

 

송 의원은 “세계 물시장 규모가 2025년에는 1조 370억 달러까지 성장한다고 하는데 비해 전국 물기업의 3분의 1이 소재하고 있는 경기도의 물 산업에 대한 정책적 관심과 지원이 빈약하다.”고 주장했다.

 

송 의원은 “대구에는 ‘국가 물 산업 클러스터’를 조성하는 등 물 산업의 전문성을 강화하고 있는데, 내년 김포에 문을 여는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의 목적사업에 물 산업 분야를 별도로 언급하지 않은 것은 물 산업의 중요성을 망각한 것이다. 물 산업 분야는 진흥원 전체 예산 274억 원 중 2억 3천만원인 0.84%에 불과하며 사업부서 중에서 인원도 가장 적게 배정돼 있다.”고 말했다.

 

또한 송 의원은 “물 산업을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에서 관리해야 할 당위성이 없다. 오히려 2천6백만 수도권 주민의 식수원인 상수원의 보전과 관리, 환경기초시설의 설치․운영, 민간단체와의 협력, 환경교육 등을 담당하고 있는 수자원본부에서 총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송 의원은 “이번 기회에 수자원본부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물 산업과 관련한 전문성을 강화해 중추적인 역할을 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