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G-스포츠클럽 “제103회 전국체전 19세 이하 테니스 단체전 금메달”

오산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2/10/14 [16:03]

오산시 G-스포츠클럽 “제103회 전국체전 19세 이하 테니스 단체전 금메달”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22/10/14 [16:03]

 오산G-스포츠클럽 선수들이 제103회 전국체육대회에서 여자 19세이하 단체부 금메달을 획득했다.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는 지난 12일 오산시체육회 G-스포츠클럽 소속 테니스 선수 4명이 ‘제103회 전국체육대회’에서 여자 19세 이하 단체부 금메달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오산시에 따르면 테니스 결승 경기는 울산광역시 문수테니스장에서 열렸는데 여자 19세 이하 단체전에서 김민서, 김하람, 이수연, 장서현 등으로 구성된 경기도 대표가 서울시를 접전 끝에 3-2로 승리하며 우승했다. 

 

2018년 창단한 오산 G-스포츠클럽 테니스는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 19세 이하 개인전 은메달을 비롯하여 역대 주요 국내·외 테니스 대회에서 우승하는 등 전국 주니어 테니스 최강의 스포츠클럽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권재 오산시장은 “묵묵히 훈련해 각종 대회에서 항상 우수한 성적을 보여주고 있는 선수들과 이들을 잘 이끌어준 지도자분께 감사의 박수를 보낸다”라며 “선수들이 흘린 땀이 헛되지 않도록 오산시에서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전국체육대회는 지난 7일부터 13일까지 7일간 울산광역시에서 열렸는데 오산시 선수는 경기도 대표로 배드민턴, 양궁, 축구, 테니스 등 5개 종목 25명의 선수가 출전했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스포츠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