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오색시장, 대형마트와의 상생협약 체결

이숙영 기자 | 입력 : 2016/10/26 [13:54]

 

▲   - 오산시 유통상생발전협의회 개최 -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25일(화) 시청 상황실에서 대규모 점포 등에 대한 의무 휴업일 지정 결정을 위해 「오산시 유통상생발전협의회」를 개최했다.

 

 금번 협의회는 오산시, 오색시장, 대형마트와 상생협약 체결 기한이 도래됨에 따라 재협약을 위해 개최되었는데, 이날 회의는 위원들의 상호 토론과 심도 있는 회의를 거쳐 의무 휴업일을 현행 지정일대로 매월 둘째주와 넷째주 수요일로 결정했다.

 

 이는 의무 휴업일 변경에 따른 시민들의 혼란을 사전에 방지하고, 근로자의 휴식권 보장 및 협약 체결 후 3년 동안 상호간 상생협약이 지역경제 활성화 미치는 효과도 매우 큰 것으로 평가를 받았고, 향후 발전성도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한편 위원장인 유영봉 오산시 부시장은 경기 침체로 날로 어려움에 처한 “대규모점포와 지역 중소유통업체 및 전통시장의 실질적 협력과 상생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하여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데 시가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고 말했다.

 

이숙영 기자 lsy@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오산시, 오색시장, 대형마트와 상생협약 체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