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암뜰 복합개발사업”오산시-민간사업자 기본협약 체결

이숙영 기자 | 입력 : 2017/05/11 [13:27]
▲  “운암뜰 복합개발사업”오산시-민간사업자 기본협약 체결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곽상욱 시장)는 11일 시청 상황실에서 운암뜰 복합개발의 성공적 사업추진을 위해 ㈜AK C&C (대표이사 최완배), ㈜ERA코리아리얼티 (대표이사 강정임)와 기본협약을 체결했다.

 

운암뜰 개발 사업 대상지는 면적 530,000㎡의 오산IC와 연접한 오산시청 동측에 위치한 농경지로, 경부고속도로 등이 가로지르는 사통팔달의 지리적 강점을 가진 경부고속도로 축의 마지막 남은 미개발지로 평가되고 있고, 무엇보다 오산시 관문 및 중심지역으로 개발에 시민들의 관심이 집중되는 곳이다.

 

오산시는 그 간 운암뜰의 계획적 개발을 위하여 국책사업(첨단산업단지) 응모와 사업자유치 활동 등 개발노력을 꾸준히 진행하여 장기적인 부동산 경기 침체에 불구하고 지난 2월 민간시행사로부터 투자의향서를 제출 받아 협의를 진행해왔다.

 

투자의향서 제출과 함께 협약을 체결한 (주)AK C&C(서울 소재)는 부동산 개발(시행) 회사로서 개발사업과 관련한 프로젝트 파이낸싱(PF:Project Financing) 경험이 풍부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주)ERA코리아리얼티(서울 소재)는 국내에서 가장 많은 부동산 전문인력이 활동하는 세계적인 부동산 거래전문회사로, 사업지 조기 분양 및 투자유치 업무를 전담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산시는 협약을 체결한 민간사업자와 특수목적법인(SPC) 설립을 위해 이번 달 ‘법인설립 출자 타당성 검토 용역’을 발주하여 출자 등에 관한 구체적인 검토를 진행함과 동시에, 도시개발사업 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을 내년 상반기까지 수립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숙영 기자  lsy@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오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