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따복공부방 교육운영기관 23일까지 공모

이숙영 기자 | 입력 : 2018/02/12 [23:16]

학습형 일자리 창출과 사교육비 완화 및 교육복지 실현을 위해 경기도와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은 ‘따복공부방:2018년 지역 공동체 학습플랫폼 지원 사업’ 운영 기관을 이달 23일까지 공모한다.


경기도는 올해 따복공부방 사업 추진을 위해 도내 31개 시‧군과 420개 기관을 대상으로 1,000여명의 강사양성 및 20,000명의 학생 학습지원을 수행할 계획이다. 지난해에는 따복공부방 강사 323명을 양성해 12개 시‧군 144개 기관에서 학생 1만 655명에게 학습을 지원한 바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교육격차 해소와 교육기회 형평성 제고를 위해 경기 북부지역까지 학습지원 지역을 확대한다. 교육을 통해 양성된 강사가 도내 31개 모든 시ㆍ군으로 찾아가는 학습지원을 추진할 계획이며, 놀이치료 및 심리상담 등 소외계층 아동의 정서지원도 같이 수행할 예정이다.
 

공모 지원분야는 신규강사 양성 및 학습지원 사업과 기존강사 관리 및 학습지원 사업이며, 세부 교육분야는 ▲보충학습 ▲창의교육 ▲문화예술 ▲인성교육 등 총 7개 분야, 약 31억 원 규모다.


모집 분야별로 프로그램 커리큘럼 개발 및 수행역량을 갖춘 법인(단체)이면 지역과 상관없이 응모 가능하다.
오는 2월 23일까지 공모사업 신청서 및 관련서류를 제출하면, 분야별 일정에 따라 심사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2월말까지 사업자 선정을 완료하고 3월부터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사업설명회는 2월 13일 14시, 도 인재개발원에서 실시하며 관심 있는 법인(단체)은 누구나 참석할 수 있다.
공모관련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홈페이지(www.gill.or.kr) 정보센터-사업안내 게시판을 통해 확인가능하다. 관련 문의는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행복배움실(031-547-6542, 2640)로 연락하면 된다.


도 관계자는 “따복공부방 사업을 통해 청년들의 학습형 일자리 창출과 더불어 교육소외계층의 사교육비 완화 및 교육복지 실현의 공익성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숙영 기자  lsy@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기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