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두레도서관 키움 봉사회, 지역문화플랫폼으로 변화

이형진 기자 | 입력 : 2018/03/13 [22:51]

▲ 꿈두레도서관  키움 봉사회, 지역문화플랫폼으로 변화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 꿈두레도서관은 “키움봉사회”를 중심으로 시민이 운영하는 혁신 문화가 만들어진다. 지역문화예술인들과 주민들이 서로의 재능을 발휘하여 다양한 강좌를 열고 주민들과 소통하는 명소가 된다.
 
지난 2월 키움봉사회의 자발적 기획과 운영을 통해 부모와 자녀가 함께하는 언플러그드 코딩 교육 등 5개 강좌가 열렸으며, 약 100명의 수강생이 참석했다. “2월을 부탁해! 키움데이”활동을 통해 △샌드위치 만들기(언플러그드 코딩) △초코에 퐁당 빠진 딸기 △코딩으로 놀자 △왕딱지 대장을 찾아라 △LOBO77 카드게임 등을 진행하여 본인의 재능을 기부하고, 새로운 강좌를 접하는 공유 시스템으로 도서관이 풍부해진다.

 

키움봉사회 한 강좌에 아이와 함께 참석한 부모는 “수업이 참신하고, 기존 수업보다 더 친근감 있게 진행되는데 놀랐다.”며 다음 수업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3월에는 △여행 궁금증을 풀어드립니다 △하브루타 질문 날개달기 △피노키오 코가 쑤욱! 팝업북 만들기 △책보수를 위한 기초교육 △핸드폰 걸이 미니북 세트 만들기 △칠보 팔찌로 멋내기 △“더 리더” 독서토론 등 지속적인 강좌가 계획되어 있다.

 

키움봉사회는 정기회의와 분과별 모임을 통해 새로운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100인 100색의 재능을 주민들과 공유하며 지속적인 강좌를 계획한다. 공유강좌를 개발하고, 지역사회 문화소외 계층에게 환원하는 장기적 목표를 가진다.

 

이정묵 중앙도서관장은 “자발적으로 이루어진 키움봉사회는 우리 도서관과 지역사회의 주인이며, 많은 시민들이 도서관에서 함께 호흡하고, 같이 고민할 때 지역 사회는 건강해진다.”고 말했다.

 

꿈두레도서관 키움봉사회와 강좌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031-8036-6526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형진 기자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오산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