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제406차 민방위의 날 『화재대피훈련』실시

이형진 기자 | 입력 : 2018/03/19 [00:02]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최근 제천 및 밀양 화재사고로 국민의 불안감이 높아짐에 따라 화재발생 시 건물 내 주민 대피와 행동요령을 익히기 위해 관내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오는 21일(수) 14시부터 20분간 화재대피 실제훈련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별도 사이렌 발령 없이 시설단위로 실시되며, 오산시는 오산시청(관공서), 홈플러스(대형마트), 성심재활원(장애인시설), 세마그린요양병원(요양병원), 롯데시네마(영화관)을 시범훈련 시설로 지정하여 실전과 같은 훈련 효과를 얻고 미비한 점을 보완하기 위해 사전 현장 컨설팅을 제공하는 등 대피훈련에 준비하고 있다.

 

오산소방서, 직장 민방위대 및 새마을교통봉사대, 지역자율방재단 등 다양한 시민단체들이 참여하여 더욱이 실제와 같이 전개될 이번 훈련은 신속한 화재 전파, 건물 내 주민 대피, 화재 국민행동요령 숙지를 목표로 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금회 훈련은 화재대피 매뉴얼에 대한 현장 실습 및 취약점 보완, 실제적인 재난에 대응하는 민방위대원 임무 확인을 통해 『안전도시 오산』 구축에 만전을 기하겠다.”라며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이형진 기자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