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토요 미리내일학교 운영 시작

관내 중학교 1․2학년 희망분야 진로탐색 및 직업체험

이형진기자 | 입력 : 2018/03/26 [13:36]

  

▲     mbc방송국견학©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가 주최하고 오산시 창의인재육성재단(본부장 조기봉)이 주관하는 2018 토요 미리내일학교가 지난 24일 첫 운영을 시작으로 6월 23일까지 관내 중학교 1·2학년을 대상으로 운영된다고 밝혔다.

 

 2017년도 시작한 토요 미리내일학교는 2학기에 관내 직업체험기관에서 이루어지는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직업체험 미리내일학교’를 1학기에도 참여하고 싶다는 학교 및 학생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중학생들의 진로탐색 기회를 확대하고자 1학기 토요일에 희망분야의 진로강의 및 직업체험을 연계하여 운영하게 되었다. 

 

  2018년도 토요 미리내일학교는 VR전문가, 푸드스타일리스트&방송분야 전문가, 건축가, 제품·패션 디자이너, 항공우주전문가&천문학자, 출판기획자&북디자이너, 스마트폰앱개발자, 로봇분야 전문가, 자동차 디자이너 분야로 진행할 예정이며, 관내 중학교 1·2학년 300여 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더불어 전문교육을 이수한 오산시 학부모 진로코치가 학생 9명 당 1명씩 배치되어 안전한 직업체험활동을 인솔한다.

 

  2017년과 비교하여 달라진 점은 내실 있는 관외 직업체험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만족도 조사 결과를 토대로 프로그램을 수정 및 보완하였으며 개별 워크북을 제공하여 학생들에게 체계적인 진로탐색 및 적극적 참여를 지원하고자 한다.

 

  한편 3월 24일 VR전문가 직업체험에 참여한 오산중학교 2학년 학생은 ‘평소 VR과 AR에 관심이 있었는데, 이번 기회를 통해 저의 진로에 대해 좀 더 다양한 분야에서 생각해볼 수 있었고 친구들과 더욱 돈독한 사이가 된 것 같아 좋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오산토요 미리내일학교 운영 시작 관련기사목록
광고

[양창규의 연필線 47]대통령공약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