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제39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 성황리 개최

각 시민단체 및 봉사단체 참여로 풍성한 화합의 장 열려

신동성 기자 | 입력 : 2019/04/17 [16:12]

▲  장애인의 날 행사에서 장애인을 위한 복지증진에 기여한 29명의 봉사자들에게 표창장 수여가 있었다.    ©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17일 오산시청 광장에서 장애인과 가족, 자원봉사자, 시민 등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39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 및 화합한마당을 개최했다.

 

오산시장애인단체연합회(회장 정성영)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장애인의 사회적 인식을 개선하고, 지역주민의 이해와 관심 유도로 모두가 함께 밝고 건강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마련한 것이다.

 

오산시시각장애인연합회 색소폰공연과 난타공연, 마림바 공연 등의 식전행사를 시작으로 1부 기념식과 2부 문화축제 한마당큰잔치로 진행됐다.

 

▲ 이날 오산시 호남연합회에서 잔치국수 700인분을 준비해 행사장을 찾은 시민에게 무료로 제공했다.   © 오산시민신문

 

이날 행사장에는 오산시 호남연합회 회원 50여 명은 행사장에 참여한 시민들에게 잔치국수 700인분을 준비해 무료로 제공해 주었으며 경기도 여성단체 협의회 오산시지회 회원들은 자원봉사로 행사장 안내 및 음료제공 등 다양한 부스 운영과 봉사활동으로 행사장이 풍성했다.

 

1부 기념식에서는 평소 장애인을 위한 복지증진에 기여한 29명의 봉사자들에게 시장 ․ 시의회의장 ․ 국회의원의 표창 수여가 진행되었고, 주요내빈의 격려사 및 축사가 이어졌다.

 

특히 곽상욱 오산시장은 시각장애인의 불편함을 체험하기 위해 안대를 하고 보조자의 안내를 받으며 무대에 올라 이날 행사를 참석한 내, 외빈 및 장애인 가족들을 격려 했다.

 

▲  이날 장애인의 날 기념행사에서 안대를 하고 시각장애인의 불편함을 몸소 체험하며 무대에 올라 축사와 격려사를 하고있는 곽상욱 오산시장   © 오산시민신문

 

또한 곽상욱 오산시장은 “장애인에 대한 편견을 가지고 능력을 제한하는 것은 장애인 차별의 근원적인 문제”라며, “시민 누구도 차별 받지 않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손잡고 함께 가는 아름다운 사회가 앞당겨 질 수 있도록 모두가 힘을 모아주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후 2부 순서로“문화축제 한마당큰잔치”의 열린 화합한마당에서는 합창단 공연, 평양예술단 공연, 초대가수 제이모닝의 축하공연으로 한껏 분위기가 고조되었고, 경품 추첨 등을 통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하나 되는 화합의 장을 연출하였다.

 

한편, 오산시는 장애인 복지를 위해 올해 모두 213억 6,305만원의 예산의 편성해 장애인생활안정지원사업, 장애인복지시설지원 사업, 장애인 일자리 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신동성 기자  sdshvp@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