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수돗물평가위원회 청년 위원 참여로 ‘신뢰도 UP’

청년위원 2명 신규위촉, 2021년까지 청년비율 30%까지 확대 예정

오산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0/12/23 [12:14]

오산시 수돗물평가위원회 청년 위원 참여로 ‘신뢰도 UP’

청년위원 2명 신규위촉, 2021년까지 청년비율 30%까지 확대 예정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20/12/23 [12:14]

 

▲ 오산시청 전경모습.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가 지난 22일 수돗물에 대한 불신해소 및 상수도 행정서비스 향상을 위한 ‘수돗물평가위원’에 청년위원 2명을 신규 위촉하고 본격 활동에 돌입했다.

 

위촉된 위원들은 2년의 임기로 수질개선에 대한 의견 및 시책제안, 수돗물에 대한 불신해소와 상수도 행정서비스 향상을 위한 자문 등을 수행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오산시 수돗물 평가위원회는 총 12명의 위원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신뢰도 제고를 위한 방안의 일환으로 청년위원 비율을 2021년까지 30%까지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오산시 수돗물평가위원회’위원에 위촉된 장주복씨는 “평소 수돗물에 대한 불신 및 불안감이 많이 있었다”며, “시의 수돗물 정책이 시민들의 일상 생활속에 안전하고 건강하게 펼쳐져, 수돗물의 음용률 향상과 신뢰도를 제고해 나갈 수 있도록 작게나마 힘을 보태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선조 환경사업소장(수돗물평가위원장)은 “현재 전국 평균 수돗물 음용률은 7.2%에 불과한 수준으로 붉은 수돗물 및 수돗물 유충 사건등으로 수돗물에 대한 불신이 그 어느 때보다 높다.”며 “청년계층의 적극적인 참여와 참신한 아이디어를 행정에 접목해, 수돗물에 대한 시민 불신해소 및 신뢰성 회복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