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연말까지 지방세 체납액 일제정리

오산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1/10/08 [12:57]

오산시 연말까지 지방세 체납액 일제정리

오산시민신문 | 입력 : 2021/10/08 [12:57]

▲ 오산시청 전경모습.  ©오산시민신문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이월체납액을 최소화하고 내년도 자주재원의 안정적 확보를 위해 오는 연말까지 ‘2021년 하반기 지방세 체납액 일제정리 기간’을 정해 지방세 체납액 집중 징수활동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시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을 고려해 2주간의 자진납부 기간을 두고 집중 징수활동 시행 전에 납세자가 스스로 납부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8일 지방세 체납안내문 발송을 시작으로 출·퇴근 통행량이 많은 도로와 다가구주택 밀집지역에 체납액 일제정리 계획을 알리는 현수막을 게시하고 납부편의 시책들을 시 홈페이지에 게재하는 등 자진납부를 적극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집중 징수활동 기간에는 체납자의 경제력에 따라 맞춤형 징수를 펼친다. 고의로 납세를 기피하는 고질·상습체납자에 대해서 차량번호판 표적영치, 예금·급여·매출채권 압류, 부동산과 차량 공매를 추진해 체납액을 강력하게 징수할 예정이며, 일부 생계형 체납자에 대해서는 분할납부, 차량번호판 영치 유예 등으로 납부 부담을 경감해 경제적 회생을 돕는다.

  

또한 날로 늘어나는 자동차와 외국인 관련 체납액도 이번 일제정리 기간 동안 함께 특별정리하며, 6월부터 계속된 체납관리단의 체납자 방문실태조사도 11월말까지 지속적으로 실시할 방침이다.

  

김성복 징수과장은 “이번 하반기 일제정리 기간에는 자진납부 기간을 두어 시민들의 성숙한 납세의식을 기대한다. 체납액 납부에 적극적인 동참 부탁드린다.”며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이지만 체납액 징수로 조세정의를 구현하고자 하는 시의 노력과 활동에 시민들의 넓은 이해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

 

 

오산시민신문  master@osannews.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